[서해안신문] 태안반도, 백합꽃으로 물든다 > 보도자료

logo


보도자료

보도자료

[서해안신문] 태안반도, 백합꽃으로 물든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사무처 (220.♡.152.154) 작성일09-06-05 15:52 조회2,486회 댓글0건

본문

-수만송이의 백합꽃이 만개한 꽃의 향연, 오는 19일부터-

지난달 2009 안면도 국제꽃박람회를 통해 1억송이 꽃으로 물들었던 태안반도가 이제는 백합꽃으로 물든다.

태안군에 따르면 오는 19일부터 내달 5일까지 17일간 태안읍 송암리 일원 18만 1900㎡에서 제4회 태안백합꽃축제가 열린다.

태안백합꽃축제추진위원회와 태안반도백합수출영농조합법인 주최 및 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백합꽃축제는 꽃박람회에 이어 태안반도를 꽃의 도시로 각인시키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르네브, 시베리아, 소르본느 등 각양각색의 백합꽃들이 만개될 축제장은 백합꽃축제주제관, 태안꽃홍보 전시관 등 2개 내부전시관과 백합원&무지개동산, 가우라동산, 분화구동산 등 7개의 야외전시관으로 꾸며진다.

이 가운데 20만㎡ 가량의 소나무숲속 실내전시관에 자리잡은 백합꽃축제주제관은 이름 그대로 이번 축제의 주제관으로서 백합꽃을 이용한 웨딩샵 공간, 신품종·신기술을 이용한 백합꽃 등이 연출된다.

특히 행사장 내 소나무 숲 체험장을 들어서면 상쾌한 솔향기와 함께 산림욕을 즐길 수 있으며, 태안꽃홍보 전시관에서는 백합을 이용한 가공품, 장식물과 태안 지역에서 주재배하는 양란, 장미, 국화 등을 감상할 수 있다.

또 야외전시관 가운데 가우라동산은 메밀꽃처럼 하얀 꽃밭으로 순수함을 강조해 연인들의 포토존으로 각광받을 전망이며, 안면도 꽃박람회 당시 큰 인기를 얻었던 관상용 호박터널도 다시 조성된다.

한편, 이번 축제에는 관람객이 직접 참여하고 만끽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다양하게 준비된다. 전통놀이, 도자기 만들기, 꽃을 이용한 비누만들기, 비눗방울 만들기 등의 행사가 마련된다.

특히 축제기간 동안 축제를 소재로 한 사진공모전과 백합꽃 아가씨 촬영대회 등 이색 행사도 준비되고 있어 관람객들의 큰 호응이 기대된다.

사진공모전은 축제 행사장과 백합꽃을 소재로 한 사진들을 내달 10일부터 한 달간 공모해, 입상되는 작품 가운데 대상 200만원, 금상 100만원 등 시상금을 지급하며 추후 사진전도 개최할 예정이다.

백합꽃 아가씨 촬영대회는 20일과 27일 축제장내 포토존에서 진행되며 자세한 사항은 백합꽃축제 홈페이지(www.happylily.com)를 참조하면 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보도자료 목록

게시물 검색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