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대학평생직업교육발전협의회, 자문위원 위촉식 개최 > 보도자료

logo


보도자료

보도자료

전문대학평생직업교육발전협의회, 자문위원 위촉식 개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사무처 (106.♡.47.138) 작성일20-11-27 15:57 조회298회 댓글0건

본문

 

880a87440c1342f64e208821a53710ff_1606460
△협의회 관계자 및 자문위원들이 위촉식 후 기념 촬영.

전문대학평생직업교육발전협의회(회장 남성희, 대구보건대 총장)는 지난 26일 오후,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4층 대회의실에서 ‘전문대학평생직업교육발전협의회 자문위원 위촉식 및 상견례’를 개최했다.

 

평생·직업교육 전문가 18명으로 구성된 자문위원회는 평생직업교육 생태계 내·외부 협력강화, 정책 및 사업 자문 등을 위해 현안과제 중심으로 긴밀히 협력할 계획이다.

 

이날 고재성 한국고용정보원 센터장, 김봉원 한국지역연구협동조합 이사장, 김유미 전국평생학습도시협의회 사무차장, 김진우 경기도 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 사무국장, 김형관 행복한경영 사무국장과, 박동열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센터장, 박환수 정보기술·사업관리 ISC 사무총장, 백민정 한국연구재단 실장, 변종임 국가평생교육진흥원 본부장, 심한식 국가평생교육진흥원 본부장, 이찬 서울대 교수, 이경아 서울특별시평생교육진흥원 기획조정국장, 이정미 충북대 교수, 정재헌 전국시도평생교육진흥원협의회 사무국장, 차영태 메인비즈협회 본부장, 최용섭 한국대학신문 발행인, 최운실 아주대 교수(전 국가평생교육진흥원장), 최정윤 한국교육개발원 선임연구위원 등이 자문위원으로 위촉됐다.

 

이날 자문위원회는 위촉식 후 협의회의 운영방향, 조직구성, 2021년도 사업계획(안) 및 자문위원 추진계획에 대한 사항을 논의하고, 기타 발전방향에 대한 자유 토론을 진행했다.

 

박동열 위원은 “직업교육의 문제를 전문대학만이 아닌, 직업교육 생태계를 만들어 해결하는 방법에서 발전협의회가 기여할 바가 크다“고 밝혔다. 이찬 위원은 ”정부의 뉴딜정책과 관련한 평생직업교육과 훈련의 연계 프로그램 개발 등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최정윤 위원은 ”대학에서 지역에서 못하는, 지역에서 필요한 인력을 공급할 수 있는 평생직업교육 프로그램이 도출되고 장기적인 로드맵이 마련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끝으로, 최운실 위원은 “발전협의회가 잘 할 수 있는 범위를 찾아 우선순위를 현실적으로 결정하고, 구체적인 성과물이 나올 수 있도록 계획해야 한다”며 “이를 위해, 전문대학 평생직업교육이 새로운 모델로 접근하기 위해, 그동안 소외되어 있던 장애인 평생교육, 군인 은퇴자 전직교육, 다문화 등도 단계적으로 접근할 필요가 있으며, 숨어있는 전문대학 평생직업교육 히든챔피언을 발굴하여 지역 및 대학에서 벤치마킹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한광식 발전협의회 사무국장(김포대 교수)은 “자문위원단을 통해 발전협의회가 하지 못하는 일에 대해 자문을 받고, 필요 시 공동연구도 진행할 수 있도록 운영하겠다”며 “직업교육의 새로운 형태인 평생직업교육 내실화 및 활성화를 위해 자문위원단의 많은 격려와 애정 어린 조언을 해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보도자료 목록

Total 400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Back to Top